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고신대병원·이드웨어, 치매 예방 서비스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고신대병원·이드웨어, 치매 예방 서비스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시사타임즈 = 이미경 기자]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오경승)은 음성AI 전문 기업인 주식회사 이드웨어(대표이사 신대진)와 치매 예방 서비스 공동 연구 및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제공 = 고신대복음병원. ⒞시사타임즈



이번 협약을 주도한 고신대병원 이비인후과 이환호 교수는 빅데이터, 인공지능, IoT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을 통해 오랜 의료 현장의 전문 경험을 디지털화하고, 일상 생활의 저변으로 넓히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어지럼증 분야의 국내 최고 전문가로서 참여한 "보행 분석 장치 기반의 노인 낙상 위험 예측 AI 연구"도 실증을 앞두고 있다.

 

이드웨어는 자체 개발한 음성 인식 및 합성 등의 음성AI 원천 기술을 건강, 안전, 교육, 장애 등 다양한 사회적 문제 해결에 활용해왔다. 대표 상품인 치매 예방을 위한 인지 강화 프로그램 "사운드마인드"는 우리나라보다 앞서 고령화 문제를 겪어온 일본에서 2020년 임상 시험으로 그 효용이 검증되어, 올해부터 일본의 독거 노인들에게 보급되고 있다.

 

이드웨어 신대진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우울증, 수면 관리까지 음성AI의 적용을 확대하는 등 일상적이고 통합적인 치매 예방 서비스 공동 연구 및 확산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환호 교수는 "음성을 통한 치매 예방 서비스는 가장 인간적이고, 자연스러운 방법으로 부산 지역의 심각한 고령화 문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이미경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