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부안군, 전라북도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기관 선정

부안군, 전라북도 지방세정 종합평가 우수기관 선정

[시사타임즈 = 김혜린 기자] 부안군(군수 권익현)은 전북도에서 실시한 2021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관표창과 함께 1100만원의 포상금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도내 14개 시군의 2020년도 세정운영 전반에 대해 지방세 증감율, 지방세 징수율, 합리적인 지방세 운영 등 12개 항목을 기준으로 실시됐다.

 

부안군은 지방세 부과시 적극적인 홍보활동으로 군민불편을 최소화 했으며 신속한 지방세과오납금 환급을 추진하는 등 납세자의 권익과 세정신뢰도를 높여 성실납세 풍토를 조성하고자 꾸준히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아 우수기관의 영예를 안았다.

 

또 지난해 4월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을 개소해 국세와 지방세를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군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은 점도 높이 평가됐다.

 

이영흔 재무과장은 “이번 우수기관 선정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들에게는 납기연장 등 세제혜택을, 고액·상습체납자에 대해서는 개별적으로 체납원인 분석을 통한 강력한 징수활동을 펼치는 등 상황에 따라 적극적으로 대응해 온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적기에 정확한 부과를 바탕으로 성실납세자에게는 지역의 주인으로서 자긍심을 심어주고 납세자를 위한 제도를 적극적으로 운영해 지방세정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김혜린 기자 cusse4532@daum.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