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서울디지털재단, ‘메타버스 리더스·경영혁신 TF팀’ 발족

서울디지털재단, ‘메타버스 리더스·경영혁신 TF팀’ 발족

비대면 시대 메타버스 기술의 서울시정 선도 위한 재단 역할·과제 모색

 

 

[시사타임즈 = 탁경선 기자] 서울디지털재단(강요식 이사장)이 메타버스 사업 방향을 모색과 미래사업 발굴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TF팀을 발족했다고 밝혔다.

 

▲(위)서울디지털재단이 24일 ‘메타버스 리더스 TF팀’을 발족하고 발대식을 개최했다. (앞줄 왼쪽에서 두 번째 서울디지털재단 강요식 이사장) / (아래) 서울디지털재단이 23일 ‘재단 경영 대혁신 TF팀’을 발족하고 발대식을 개최했다. (왼쪽에서 4번째 서울디지털재단 강요식 이사장) (사진제공 = 서울디지털재단) (c)시사타임즈

재단은 신임 강요식 이사장 취임 후 첫 행보로 ‘메타버스 리더스 TF팀’과 ‘재단 경영 대혁신 TF팀’을 구성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섰다.

 

먼저 ‘메타버스 리더스 TF팀’은 비대면 시대 새로운 삶의 영역으로 자리 잡은 메타버스 기술의 서울시정 선도를 위해 재단의 역할과 과제를 모색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Catch the next digital : Metaverse”란 목표 아래 메타버스 구축 사례 및 동향 분석을 통한 국내외 서비스 기획·연구, 메타버스 활용 교육과정 운영 등 재단의 역할과 추진방향을 새롭게 도출할 계획이다.

 

재단은 24일 발대식을 개최하고 ‘메타버스 리더스 TF팀’ 운영취지와 목적, 향후 운영방향 등을 공유했다.

 

‘재단 경영 대혁신 TF팀’의 경우 재단 설립 5년차를 맞아 포스트코로나와 디지털 전환 등 급변하는 상황에서 기관의 비전과 전략을 새롭게 수립하고 정체성을 확립함으로써 제2의 도약을 준비한다.

 

또한 “Change SDF!, Chance 2030”을 모토로, 재단의 중장기 미션·비전·전략과 경영목표를 도출하고 조직문화 및 경영시스템 개선, 신규 브랜딩 등을 추진한다. ‘재단 경영 대혁신 TF팀’은 9월 23일부터 1달 간 운영되며, 10월 29일 비전선포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TF팀에는 유관사업간의 연계성을 강화하고 시너지를 높이기 위해, 정책연구팀, 산업지원팀, 포용사업팀, 경영기획팀 등 재단 전 부서의 직원들이 모두 참여한다.

 

▲서울디지털재단이 23일 ‘재단 경영 대혁신 TF팀’을 발족하고 발대식을 개최했다. 강요식 서울디지털재단 이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서울디지털재단) (c)시사타임즈

강요식 이사장은 “코로나19로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서 재단의 역할을 새롭게 정비하고 역동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TF팀을 구성하게 됐다”며 “메타버스 사업을 비롯한 미래사업 발굴 등 시민들의 편의를 높이고 시정발전에 도움이 되는 디지털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탁경선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