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전주시, ‘2050 탄소중립’ 이끌 시민강사 양성

전주시, ‘2050 탄소중립’ 이끌 시민강사 양성

다음 달 13일까지 20세 이상 시민 대상 참가자 모집

 

[시사타임즈 = 박현석 기자] 전주시가 탄소중립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를 돕고 탄소저감 실천을 유도하기 위한 시민강사를 양성한다. 

 

▲사진제공 = 전주시. ⒞시사타임즈



시는 다음 달 13일까지 탄소중립 교육에 관심이 있는 20세 이상 시민을 대상으로 ‘2050 탄소중립 시민강사 양성과정 참가자를 모집한다.

 

탄소중립 교육 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이번 교육은 다음 달 25일부터 11 15일까지 전주중부비전센터 4층 그레이스홀에서 총 20차례 진행된다.

 

교육내용은 기후변화, 환경관, 에너지, 생태계, 자원순환 등에 대한 기초 이론 탄소중립 현장 견학 교수학습법 및 강의 시연 등이다.

 

전체 과정 중 80% 이상 출석하고, 5회차 10시간 이상 의무 강의봉사를 하면 수료증이 발급된다. 수료자는 추후 진행되는 심화교육을 수강한 뒤 전주시 기후위기 강사로 위촉돼 시민인식 전환교육에 참여할 수 있다.

 

희망자는 전주에너지센터 홈페이지(www.eturn.or.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환경 관련 강의 경험이 있거나 환경관련 기관 또는 단체에서 활동해본 경험이 있는 경우 우대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에너지센터 운영사무국(063-905-4100)으로 문의하면 된다.

 

전주시 맑은공기에너지과 관계자는 양성된 강사들과 함께 시민교육을 추진해 탄소중립에 대한 시민들의 이해를 돕고 탄소저감 생활을 유도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박현석 기자 za0090007@naver.com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