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전주시, 음식점에 백신접종 완료자 안내판 부착

전주시, 음식점에 백신접종 완료자 안내판 부착

예방접종 완료자 포함된 테이블임을 표시하는 안내판 3만 개 배부

 

 

[시사타임즈 = 박현석 기자] 전주지역 음식점 테이블에 코로나19 예방접종 완료자가 포함된 모임임을 확인할 수 있는 안내판이 부착된다.

 

▲사진제공 = 전주시. ⒞시사타임즈



전주시는 지역 내 일반음식점 등 식품접객업소에 코로나19 예방접종 완료자가 포함된 테이블임을 표시하는 안내판 3만 개를 제작·배부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방역수칙에 따라 모든 다중이용시설에서 접종완료자 4인을 포함해 최대 8명까지 사적 모임이 가능해지면서 음식점에서 누구나 이를 확인할 수 있게 해 혼란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한 조치다.

 

각 업소에서는 쿠브(COOV) 앱이나 백신접종완료증명서 등으로 2차 접종 후 14일이 경과됐는지의 여부 등을 확인한 뒤 배부된 안내판을 테이블에 세워두면 된다.

 

앞서 시는 모범음식점과 안심식당, 관광지 대학가 등 사람들이 많이 찾는 음식점을 중심으로 안내판을 우선 배부했다. 안내판을 받지 못한 경우에는 전주시청 홈페이지(www.jeonju.go.kr)에서 서식을 내려받아 사용하면 된다.

 

전주시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이 안내표식은 음식점 영업자의 편의를 도모하고 안전한 외식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면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외식업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박현석 기자 za0090007@naver.com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