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건축가와 함께하는 트윈세대 공간 워크숍’ 3일 개최

‘건축가와 함께하는 트윈세대 공간 워크숍’ 3일 개최

 

[시사타임즈 = 한병선 기자] 전주시가 (가칭)중화산도서관 내에 전국 최초로 조성 추진 중인 ‘트윈세대 공간’ 설계를 위해 3일 운영자와 트윈세대, 각각을 대상으로 건축가와 함께하는 워크숍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 = 전주시 (c)시사타임즈

 

현재 ‘전주시립도서관 트윈세대 공간 프로젝트’는 설문조사, 인사이트 투어, 크리에이티브 워크숍 등을 통해 전주시 트윈세대들의 성향과 요구에 대한 조사를 마쳤으며, 조사 결과를 반영한 설계가 추진될 예정이다.

 

건축가 워크숍은 프로젝트 팀의 설계를 맡은 EUS+건축(지정우․서민우 공동대표)에서 기획했으며 운영자와 트윈세대로 나누어 운영됐다.

 

중산작은도서관에서 2시~4시까지 진행된 ‘운영자 워크숍’에서는 전주시립도서관 사서들을 대상으로 트윈세대 공간에 대한 요구들을 공유한 후 운영자가 생각하는 트윈세대 공간, 운영자에게 필요한 공간 등에 대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함께 나눠보는 시간으로 채워졌다.

 

더불어 ‘트윈세대 공간 워크숍’은 트윈세대 공간이 조성되는 (가칭)중화산도서관 3층(180㎡정도)에서 트윈세대에 해당하는 초등학교 5학년~중학교 3학년 학생 12명을 대상으로 운영됐다.

 

프로젝트 추진단이 공동으로 참여한 ‘트윈세대 공간 워크숍’은 트윈세대가 직접 공간을 체험하며 그동안 상상하고 제안했던 아이디어들을 어른들의 도움을 받아 구체적으로 실현해보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한병선 기자 hbs65@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