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치/정부·지자체

경기도, 전통시장 큰 장날 할인판매 첫 시행


[시사타임즈 = 박수연 기자] 경기도가 대형마트와 SSM(기업형 슈퍼마켓)이 휴무에 들어간 지난 22일 수원 정자시장, 부천 역곡북부시장 등 30여개 시장이 동시에 ‘전통시장 큰 장날(할인판매)’ 행사를 실시해 전통시장 살리기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특히 부천 역곡북부시장은 시장 내 점포마다 배너광고를 부착하고 홍보전단지를 고객에게 배부하는 한편 시장입구와 통로에 현수막을 설치했다. 또한 사물놀이 공연을 펼쳐 시장을 찾은 이용객들에게 흥과 즐거움도 함께 제공했다.

 

상인회에서는 직접 안동고등어와 잡곡을 초특가 판매하는 행사를 실시 ‘큰 장날’ 행사에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수원 정자시장도 참여 업소마다 배너를 부착하고 상인회에서 홍보전단지를 배부하는 등 전통시장 큰 장날 행사 알리기에 적극 나섰다.

 

신낭현 경기도 경제정책과장은 “그 동안 일부 시장에서 개별적으로 실시해오던 할인행사를 전국 최초로 경기도의 많은 시장이 같은 날 동시에 실시하여 전통시장 스스로 시장살리기에 나선 것은 큰 의미가 있으며 앞으로 더 많은 시장이 참여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수연 기자(sisatime@hanmail.net)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종합지 -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