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서울시, 9일 서울 어린이놀이터 국제심포지엄 개최

서울시, 9일 서울 어린이놀이터 국제심포지엄 개최


 

[시사타임즈 = 박수연 기자] 서울시가 도시공간 속 어린이놀이터의 미래를 모색하는 서울 어린이놀이터 국제심포지엄119일 신청사 다목적홀에서 개최한다.

 

▲사진제공=서울시. ⒞시사타임즈

 

이 국제심포지엄은 도시환경에서 아이들이 맘껏 뛰어 놀 수 있는 놀이터를 만들기 위해 놀이터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국내외 놀이터 관계자의 활발한 논의를 위해 마련한 자리이다.

 

이번 국제심포지엄은 놀고 싶은 서울, 놀이터의 미래를 말하다란 주제로 열린다. 국내외 놀이터 전문가, 교수, 학생, 시민 등 5백 여 명이 참석해 도시환경에서 아이들이 맘껏 뛰어 놀 수 있는 놀이터를 만들기 위해 깊은 논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기조연설로 영국 웨일스의 보육놀이유아국 정책관 오웬 로이드(Owain Lloyd)놀 권리, 웨일스의 경험을 발표한다. 웨일스는 유엔아동권리협약(UNCRC)을 법으로 도입한 세계 최초의 국가로 아동의 여가, 놀이, 문화, 결사와 집회의 자유, 아동의 견해에 대한 존중 등 UNCRC의 원칙을 모든 아동과 청소년에게 적용하는데 주력는 그 동안의 노력과 경험을 발표한다.

 

이어서 연세대학교 아동가족학과 김명순 교수가 서울시에서 5년째 시행하고 있는 창의어린이놀이터 조성사업이 아동놀이 행동에 대해긍정적이 효과를 보여주는 연구 결과에 관해 발표한다.

 

첫 번째 세션은 놀고 싶은 도시를 주제로 도심 속에서 어린이가 원하는 균등한 놀이 기회와 기대를 가질 수 있기 위한 구체적인 발전방향에 대해 발표한다.

 

두 번째 세션은 함께 만드는 놀이터를 주제로 고정적인 놀이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정부, 지방자치단체, 커뮤니티 그룹, 학교와 가족이 협력하는 방법과 사례를 발표한다.

 

주제별 세션이 모두 끝나면 발표 연사가 자유로운 질의를 주고받는 종합토론을 진행한다. 진승범 이우환경디자인 대표는 좌장으로 발표한 연사들과 사전에 접수된 질문으로 자유롭게 토론하는 시간을 이끈다.

 

이번 심포지엄은 어린이놀이터에 관심 있는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행사 당일 현장 등록도 가능하다.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http://env.seoul.go.kr/archives/80033)에서 제공하고 있다.(문의 2133-2037)

 

아울러 심포지엄의 특별행사로 서울시청 1층 로비에 어린인 놀이 사진이 전시 된다. 놀이의 큰 가치를 아이들의 사진으로 전달하고자 마련한 것으로 공원은 놀이터란 주제로 서울시 공원사진사가 찍은 사진들과 함께 전시한다. 창의어린이놀이터, 모래놀이터, 도심 속 놀이터 등 서울시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어린이 놀이 기회를 높이기 위해 놀이사진 공모전 등의 입선작을 한곳에 모았으며 전시기간은 1114일까지이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집 가까이에 있는 어린이놀이터는 일상적 접근이 쉽고 자발적이고 반복적으로 이용이 가능하기 때문에 어린이의 일상적 삶의 질이 높아지게 되는 장점이 있다고 말하며 이번 국제심포지엄의 논의 내용이 아동의 놀이 기회 향상에 크나큰 발판이 되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박수연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