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생활경제

서울 국제 핸드메이드페어, 700여개 부스 규모로 진행

서울 국제 핸드메이드페어, 700여개 부스 규모로 진행

 

[시사타임즈 = 조미순 기자] 서울시와 서울시 일자리 창출의 주역인 중소기업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SBA, 대표이사 주형철, www.sba.seoul.kr)은 서울소재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유통․판로 채널 확대를 위해 ‘서울 국제 핸드메이드페어’에 참가 지원한다.

 

서울 국제 핸드메이드페어는 10월22일부터 25일까지 삼성동 코엑스(COEX) HALL D에서 개최되며, SBA에서는 서울소재 사회적경제기업 20개사를 대상으로 ‘서울시 사회적경제관’을 구성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전시회는 국내 우수 핸드메이드 제조기업 이외에 총 20개국이 참가하는 국제행사이며, 서울시와 SBA는 서울소재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신청을 받아 엄선된 심사를 통과한 제품을 대상으로 국내외 우수기업들과의 경쟁을 통해 판로를 개척하고, 시민들이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쉽게 접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SBA 주형철 대표이사는 “이번 전시 참가는 서울시와 SBA가 서울시 사회적경제기업들의 자립성장을 위한 판로개척지원 프로그램 중 하나”라며 “많은 바이어들과 소비자들에게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홍보하여 이를 통해 참가기업들은 유통활성화에 도움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SBA는 서울소재 사회적경제기업들의 판로지원을 위해 국내전시회 지원사업 이외에도 대형매장 입점지원, 사회적경제 온라인 쇼핑몰 및 사회적경제장터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적경제기업들이 자립성장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종합지 -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조미순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