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기업·CEO

현대아이비티, 38억 규모 유상증자 성공

현대아이비티, 38억 규모 유상증자 성공

 

[시사타임즈 = 조미순 기자] 현대아이비티(대표 오상기)가 38억원 규모의 유상증자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라 바이오사업과 메디컬화장품 등 신사업이 한층 속도를 낼 전망이라고 밝혔다.

 

현대아이비티는 26일 제3자 배정물량 239만주와 소액공모분 86만주에 대한 주금납입이 100% 완료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번 유상증자로 발행되는 신주는 총 325만주로 현대아이비티 총 상장주식 2,647만주의 12.3%에 달하는 물량이다.

 

현대아이비티는 이번 증자를 통해 총 38억원 규모의 운영자금을 확보해, 차세대 성장동력인 신물질 비타브리드C 기반의 첨단바이오 부문과 메디컬화장품 신사업에 전념할 수 있는 충분한 실탄을 확보하게 됐다.

 

오상기 현대아이비티 대표는 “이번 증자성공은 바이오산업 진출 1년만에 양모제에서 메디컬화장품 등 10여종의 첨단 제품을 발표해 세계 피부미용계를 열광시킨 현대아이비티의 저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비타민씨 열풍을 전세계에 확산시키고 내년 흑자전환을 이뤄 현대아이비티를 믿고 응원해 준 주주들께 보답할 것”이라고 전했다.

 

조미순 기자(sisatime@hanmail.net)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종합지 -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