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재)숲과나눔, 환경·안전·보건 분야 ‘인재양성 프로그램’ 시작

(재)숲과나눔, 환경·안전·보건 분야 ‘인재양성 프로그램’ 시작

·박사과정 지원, 개발도상국 학생도 선발

현장연구자도 지원 가능·연 최대 3천만 원 지원

박사 후 펠로우십연 최대 1억 원 지원



[시사타임즈 = 김혜경 기자] 재단법인 숲과나눔이 환경·안전·보건 분야의 리더급 인재를 발굴하고 양성하는 인재양성 프로그램을 시작한다.

 

▲사진제공=(재)숲과나눔. ⒞시사타임즈

 

1015일 공고를 시작으로 서류심사와 심층 면접을 거쳐 선발하여 지원할 예정이다.

 

숲과나눔 인재양성 프로그램국내외 대학원생에게 등록금과 학습지원비를 지원하는 ·박사과정장학 프로그램 사회적 난제 해결을 위한 특정주제연구지원 프로그램 미래 리더급 인재 양성을 위한 박사후펠로우십지원 프로그램 등 세 가지로 구성된다.

 

·박사과정장학 프로그램은 국내외 석·박사 과정 입학 예정자 및 대학원생이 지원 대상이며 해외 지원은 개발도상국가 국적으로 국내에서 연구를 희망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다. 선발자들에게는 등록금과 학습지원비 또는 생활지원비 등이 지원될 예정이다.

 

특정주제연구지원 프로그램은 재단에서 진행하는 사업과 연계하여 수시로 모집할 예정이다. 대학원생 뿐 아니라 현장에서 사회적 난제 해결을 위한 연구를 희망하는 이들에게도 기회가 주어지며, 1년 동안 연구지원비와 생활지원비로 최대 3천만 원이 지원된다.

 

또한 재단이 지정하는 특정 주제를 연구하는 박사후펠로우십지원 프로그램은 박사학위 취득 후 3년 미만자를 대상으로 하며 최대 2, 연간 1억 원의 연구지원비와 생활지원비가 지원될 예정이다.

 

장재연 숲과나눔 이사장은 창의적이고 과학적인 사고와 공동체에 대한 사명감을 지닌 인재의 발굴, 육성을 통해 우리 사회의 난제를 해결하기 위해 장학사업을 기획했다나무를 심고 가꾸는 마음으로 인재를 양성해 숲과 같이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숲과나눔 홈페이지(www.koreashe.org)를 참고하면 된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김혜경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