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교육·청소년

전북교육청, 겨울철 대비 교육시설 안전점검 12월 30일까지 추진

전북교육청, 겨울철 대비 교육시설 안전점검 12월 30일까지 추진

재해취약시설 및 다중밀집시설 중점

 

 

[시사타임즈 = 박선호 기자]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서거석)은 오는 12월 30일까지 ‘2022년 겨울철 교육시설 안전점검’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전북교육청 전경 (c)시사타임즈

 

이번 안전점검은 폭설·화재 등 겨울철 재난에 대비해 교육시설을 사전에 점검해 안전사고로부터 학교 구성원을 보호하고, 교육시설을 안전하기 유지·관리하기 위해 진행된다.

 

점검대상은 ‘교육시설법’에 따른 교육시설 전체로 도내 977개 학교 및 기관이 해당한다. 모듈러 등 임시교사, 100㎡ 이하 소규모 건축물, 축대·옹벽 등 시설물까지도 포함한다.

 

겨울철 재해취약시설 및 다중밀집시설에 대한 안전을 중점 점검한다. 겨울철 재해취약시설은 △구조안전위험(D·E등급) △붕괴위험(축대·옹벽·절개지) △화재위험(실험실습실·기술사·합숙소·쉼터) △폭설위험(PEB·아치판넬 지붕구조인 강당·체육관) △공사장 등이다.

 

또 연수시설·강당·체육관 등 다수의 인원이 밀집하는 장소는 안전관리계획, 사고 예방대첵 및 사고 발생시 대응방안, 이동(피난) 경로 등을 점검한다.

 

점검은 겨울철 재해취약시설을 제외한 시설은 자체점검 계획을 수립해 운영하고, 겨울철 재해취약시설과 모듈러 등 임시교사는 민관합동점검반을 구성해 점검한다.

 

점검 결과 현장에서 즉시 조치가 가능한 사항은 점검자가 시정 조치하고, 경미한 결함이나 위험요인 발견시에는 보수·보강, 사용제한 등의 조치를 취한다. 또 중대한 결함이나 붕괴·전도 위험 등이 발생할 위험이 있다고 판단되는 경우에는 정밀안전진단 후 결과에 따른 후속 조치를 취해야 한다.

 

전북교육청 김영주 시설과장 직무대리는 “이번 교육시설 안전점검은 겨울철 재난 취약시기를 앞두고 피해 예방 및 안전사고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함”이라면서 “각 기관과 학교에서는 자체 점검계획을 수립하고, 철저한 점검을 통해 안전사고 예방에 앞장서달라”고 당부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박선호 기자 sunho9660@daum.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