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최춘식 의원, “백신 사망 1위 코로나 1230건, 2위 독감 118건, 3위 폐렴구균 3건”

최춘식 의원, “백신 사망 1위 코로나 1230건, 2위 독감 118건, 3위 폐렴구균 3건”

 

[시사타임즈 = 이종현 기자] 국회 국민의힘 최춘식 의원(경기 포천시·가평군, 행정안전위원회)은 국내 백신 접종 후 사망자 신고건이 가장 많은 백신이 코로나19 백신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 = 최춘식의원실. ⒞시사타임즈

 

국민의힘 선거대책본부 정책본부 코로나회복특별위원장을 맡고 있는 최춘식 의원이 질병관리청의 자료를 조사 및 확인한 결과, 1 9일 기준 코로나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로 신고된 건수는 1230건에 달했다.

 

코로나 백신을 제외한 다른 백신의 경우, 최근 3년간(2019~2021) 백신 접종 후 사망자 신고건이 가장 많은 백신은 독감 백신(118)이었으며, 폐렴구균(3), B형 간염(2), A형 간염, Tdap, BCG, b형 헤모필루스 인플루엔자, DTaP-IPV/Hib, 일본뇌염, 장티푸스( 1)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독감 백신의 경우 2020년 사망 신고건수가 113건으로 나타난 바, 그 해 독감 백신이 관리 부주의로 상온에 노출되는 사고가 발생한 바 있다.

 

최춘식 의원은 통상 10년 이상 개발기간을 거쳐 엄격한 검증을 거친 백신은 사망자 신고건수가 극히 적다 “1년 만에 개발한 코로나 백신을 백신패스를 통해 전 국민에게 사실상 강제 접종하는 것은 정부가 국민들을 대상으로 살인행위를 하는 것과 다름이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최 의원은 코로나 백신 접종은 정부가 강요할 것이 아니라 철저히 개인 선택에 맡겨야 한다고 질타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이종현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