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교육·청소년

고창군, 수험생 대상 흡연 및 음주예방 캠페인 펼쳐

고창군, 수험생 대상 흡연 및 음주예방 캠페인 펼쳐
 

 

[시사타임즈 전북 고창 = 하병규 기자] 2015년 청소년건강행태온라인 조사 통계에 따르면 청소년(중1학년에서 고3학년 대상) 현재흡연율은 전북 8.7%로 전국(7.8%)비교 0.9%가 높았고 주 1일 이상 가정 내 간접흡연 노출율은 30.1%로 조사가 되었으며, 현재 음주율은 전북 18.5%로 전국(16.7%)비교 1.6%가 높았다.

 

이에 따라 고창군보건소에서는 대학 수학능력시험 후 심리적 해방감으로 인한 청소년의 음주와 흡연 등 일탈행위와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캠페인을 전개했다.


고창군(군수 박우정)은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공허함과 성적에 대한 불안감 등으로 흡연과 무분별한 음주 등으로 탈선에 노출되기 쉬운 수험생을 대상으로 흡연과 음주예방 캠페인을 펼쳤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제공 = 고창군청 (c)시사타임즈

이번 캠페인은 고창경찰서와 함께 합동으로 이뤄졌으며 수험생들에게 격려와 함께 무분별한 흡연과 음주의 유해성이 담긴 홍보용 교육 자료를 배부하기도 했다.

 

또한 올해 고창군 수험생 900여명에게 시험에 대한 긴장감을 풀어주기 위한 ‘수능 끝났어도 성년 될 때까지 술은 안돼요’라는 홍보 문구가 담긴 휴대용 손난로를 사전 배부하는 등 청소년 탈선을 막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고창군보건소 관계자는 “지역사회 자원 긴밀한 연계협력을 통하여 청소년들에게 건강의 중요성 인식시키기 위하여 청소년들의 눈높이에 맞는 건강생활실천 홍보를 지속하겠다”고 전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하병규 기자 abungok@naver.com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