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50주년 기념 팝업스토어 ‘초샵(CHO SHOP)’ 오프닝 성료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50주년 기념 팝업스토어 ‘초샵(CHO SHOP)’ 오프닝 성료

‘자긍심, 포용, 희망, 용기, 연대, 사랑’의 가치를 담은 공간 기획

 

 

[시사타임즈 = 탁경선 기자]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가 창립 50주년을 기념해 마음스튜디오와 진행한 팝업스토어 ‘초샵(CHO SHOP) ‘오프닝 행사가 성료했다고 밝혔다.

 

▲초샵(CHO SHOP) 외부 전경 (사진제공 =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c)시사타임즈

 

 

이번 팝업스토어는 인권을 지키기 위해 탄원과 후원 등 다양한 활동을 해온 앰네스티의 회원, 지지자, 그리고 시민들과 함께 만든 50주년의 역사를 돌아보고 앞으로 나아갈 향후 50년의 방향을 ‘자긍심, 포용, 희망, 용기, 연대, 사랑’이라는 메시지를 담은 전시 공간이다.

 

 

이번 팝업스토어 오프닝 행사에는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의 회원, 지지자, 인플루언서, 미디어 관계자들이 초청되어 자리를 빛내줬다. 이들은 앰네스티의 상징인 초(CANDLE)와 50주년 슬로건 <모두의 인권, 미래로 가는 용기>라는 콘셉트로 앰네스티의 가치를 보여주는 20여개의 다양한 촛대와 초 컬렉션을 둘러보았다.

 

 

이달우 마음스튜디오 대표는 “초샵은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의 지난 50년의 인권 승리를 만들어 주신 모두를 위한 공간”이라며 “많은 분들이 방문하여 저마다의 촛불로 가장 뜨거운 8월을 밝혀주시기 바란다”고 초샵의 기획 의도를 전했다.

 

이어 신한나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커뮤니케이션 팀장은 “어쩌면 작고, 실용적이지 않는 가치만 담은 초이지만 이 작은 초가 빛났던 순간, 그리고 반짝이는 순간들이 모여 빛을 만들어냈던 기억은 우리 저마다 다를 것이다”면서 “앰네스티가 말하고자 하는 50년 동안의 연대의 기억을 표현했다. 앞으로의 50년을 회원과 지지자분들과 긴 여정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팝업 스토어에서 다양한 포토 스팟을 경험할 수 있고 이벤트도 진행한다. 참여 후기 추첨을 통해 한정판 포스터와 촛대를 증정할 계획이다.

 

팝업스토어는 9월 말까지 이어지며, 12시부터 8시까지 운영한다. 매주 월요일, 추석 당일은 휴관이다. 자세한 내용은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홈페이지(www.amnesty.or.kr/choshop)에서 확인할 수 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탁경선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