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인권·복지

굿네이버스, 우크라이나에 30만불 규모 인도적 지원

굿네이버스, 우크라이나에 30만불 규모 인도적 지원

굿네이버스 홈페이지와 네이버 해피빈서 모금 캠페인 진행

 

  

[시사타임즈 = 양동현 기자] 글로벌 아동권리 전문 NGO 굿네이버스는 무력 분쟁으로 고통받는 우크라이나 아동과 여성을 위해 30만불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펼친다고 28일 밝혔다.

 

 

러시아의 공습으로 우크라이나 영토 내 민간인 피해가 이어지는 가운데, 유엔난민기구(UNHCR)는 이번 사태가 장기화할 경우 최대 400만 명의 난민이 발생할 것으로 추산했다.

 

 

굿네이버스는 제네바사무소를 중심으로 현지 상황을 긴밀하게 모니터링하며, 아동과 여성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30만불(한화 약 3억 6천만원) 규모의 긴급구호 활동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김선 굿네이버스 국제사업본부장은 “하루하루 고통 속에서 생존의 위협을 겪고 있을 우크라이나 아동과 피란민을 위해 국제사회의 관심과 인도적 지원이 절실하다”며, “굿네이버스는 글로벌 파트너십과 연대하여 피란길에 오른 아동이 안전하게 보호받을 수 있도록 긴급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고 전했다.

 

한편, 굿네이버스는 홈페이지와 네이버 해피빈에서 우크라이나 아동과 피란민을 돕기 위한 모금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양동현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