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대한내과학회, 올바른 건강정보 전달하는 ‘국민주치의’ 앱 출시

대한내과학회, 올바른 건강정보 전달하는 ‘국민주치의’ 앱 출시


[시사타임즈 = 이미선 기자] 내과전문의들이 모여 건강정보를 찾아볼 수 있는 앱을 만들어 눈길을 끌고 있다.

 

대한내과학회(유철규 이사장)는 건강정보 모바일 앱 '국민주치의' 를 2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28일 ‘국민주치의’ 앱 발표회에서 인사말씀을 전하고 있는 대한내과학회 유철규 이사장 (사진제공 = 대한내과학회) (c)시사타임즈

 

‘국민주치의’는 올바른 건강 정보를 전달하고 개인의 건강기록을 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폰 전용 앱이다.

 

국민주치의 앱은 최근 의학적 이슈에 대한 최신 의학정보를 제공한다. 질환별·증상별 질병 정보를 알기 쉽게 확인할 수 있고, 나의 건강기록을 통해 혈압·혈당·콜레스테롤·약물 정보를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다.

 

또한 전국의 내과 전문의 데이터베이스를 이용해 나의 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내과병원 찾기가 가능하며 긴급한 상황에서의 응급처치 요령 등이 알기 쉽게 설명되어 있다.

 

‘국민주치의’ 앱은 아이폰용과 안드로이드용으로 모두 각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이 앱은 한국내과학연구지원재단 공익사업단의 지원으로 개발됐다.

 

최범순 대한내과학회 홍보이사는 “내과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1년간에 걸쳐 ‘국민주치의’ 앱을 개발하였고 최신정보를 전달할 수 있도록 주기적으로 업데이트를 진행할 예정이다”며 “학회에서 직접 개발 관리하여 신뢰받는 건강 의료 앱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대한내과학회는 28일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국민주치의’ 앱 발표회에 배우 이상윤을 홍보대사로 위촉하기도 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이미선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