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학도의용군회 전북지부, 제62회 순국학도의용군 추념제 거행

학도의용군회 전북지부, 제62회 순국학도의용군 추념제 거행

 

[시사타임즈 = 김동진 기자] 학도의용군회 전북지부(지부장 이기승)는 지난 27일 전주 가련산공원내 순국학도현충탑에서 제62회 순국학도의용군 추념제를 진행했다.

 

순국학도의용군 추념제는 6·25전쟁 당시 나라를 위해 싸우다 산화한 대한민국 학도의용군들의 넋을 위로하고 추모하는 행사이다. 1950년 6월25일 북한공산군의 남침으로 일어난 한국전쟁에서 국운이 위기에 처하자 조국을 수호하기 위해 전북에서만 38개 학교 3,500여명이 참전해 531명이 장렬히 전사했다.

 


▲27일 전북 전주 가련산공원에서 순국 학도의용군 추념제에서 김창균 학도의용군 중앙회 회장이 학도현충탑 앞에 헌화하고 있다 (사진제공 = 학도의용군회 전북지부) (c)시사타임즈

 

이날 행사는 대한민국 학도의용군회가 주최하고 전라북도 학도의용군회가 주관했으며 전라북도, 전북교육청, 제35보병사단, 전주시, 전북보훈지청 등의 후원했다.

 

추념제 참가자들은 학생의 신분이었지만 나라의 위급을 보고만 있을 수 없어 군번도 군복도 없이 전쟁에 나가 나라를 지킨 학도병들의 넋을 위로하며 충혼을 빌었다.

 

육군 제35보병사단 군악대는 국민의례의 식순을 진행하며 웅장하고 엄숙한 연주로 추념제의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이기승 학도의용군회 전북지부장은 “나라를 위해 두려움에 맞서 스스로 포화속에 뛰어든 뜨거웠던 가슴들을 영원히 기억하고 평화통일이 실현될 때까지 이 나라를 지켜오신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학도의용군의 호국의 정신을 배우고 이어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김동진 기자 ksk3677@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