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서울시, ‘아낌없이 주는 나무심기 프로젝트’ BI‧슬로건 공모

서울시, ‘아낌없이 주는 나무심기 프로젝트’ BI‧슬로건 공모

4년간 4,800억 원 투입19일부터 공모 접수

28개 수상작 선정총상금 1,010만 원 수여

 

 

[시사타임즈 = 박수연 기자] 서울시가 ‘2022-3000, 아낌없이 주는 나무심기 프로젝트의 얼굴이 될 BI슬로건 공모를 진행한다.

 

▲사진제공=서울시. ⒞시사타임즈

 

‘2022-3000, 아낌없이 주는 나무심기 프로젝트는 지난 326일 발표한 바와 같이, 나무를 심어 미세먼지는 줄이고, 도심 열섬현상은 완화하고, 보다 더 깨끗한 공기를 공급하기 위해 추진하는 나무심기 사업이다.

 

서울시는 민선6기인 2014년부터 2018년까지 이미 1,530만 그루의 나무를 심었다. 민선7기인 2019년부터 2022년까지는 4,8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추가로 1,500만 그루의 나무를 심음으로써 민선7기가 끝나는 2022년까지 총 3,000만 그루의 나무를 심을 계획이다.

 

이번 BI슬로건 공모는 나무를 사랑하고, 나무심기를 통한 미세먼지 저감 등 환경문제 해결에 관심있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모는 BI 부문과 슬로건 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되며, 각 부문별로 1인당 3편까지(2개 부문 총 6편 이내) 제출할 수 있다.

 

BI 부문은 로고타입과 심볼마크를 모두 포함한 독창적 디자인이어야 한다. 슬로건은 띄어쓰기를 포함해 30자 이내로 하되 ‘2022-3000, 아낌없이 주는 나무심기 프로젝트의 취지를 쉽게 전달하고 사업의 인지도를 높여 나무심기문화를 확산시킬 수 있는 내용이어야 한다.

 

공모는 419부터 520일까지 31일간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총 28편의 입상작을 선정하여 64일 발표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공모전 공모기간 중 홈페이지(http://spectory.net/seoulcity/2022-3000)를 개설하여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응모할 수 있다. 향후 시민심사 및 전문가 심사 등을 거쳐 64내 손안에 서울홈페이지 등을 통해 최종 수상작품을 발표한다.

 

BI 부문 대상 300만원, 슬로건 부문 대상 100만원 등 총 28명의 수상자에게 서울특별시장상장과 총 1,010만원의 상금을 지급한다. 또한 수상작품은 향후 나무심기 관련 정책자료 및 홍보물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될 예정이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3천만 그루 나무심기 사업이 완료되면, 경유차 64천대가 연간 내뿜는 미세먼지를 저감시키고, 에어콘 24백만 대를 5시간 가동하여 온도를 낮추고, 성인 21백만 명이 1년간 숨쉴 수 있는 산소를 공급하는 효과를 가져온다면서 이번 공모전은 나무심기 사업의 필요성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보고, 나무심기에 동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면에서 의미가 있을 것이라며 공모 취지를 설명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박수연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