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기업·CEO

셀파CNC, 중국 이어 사우디 진출 ‘쾌거’

셀파CNC, 중국 이어 사우디 진출 ‘쾌거’

사우디 UCCC그룹과 본계약…지난주 첫 선적

세계 정상급 로터리형 특수 열회수 기술력 인정

 

 

[시사타임즈 = 강광일 기자] 셀파CNC(대표 김희식, www.sherpacnc.com)가 중국에 이어 사우디에 자체 개발한 환기시스템을 본격 수출했다고 밝혔다.


환경기술 전문벤처 셀파CNC는 최근 사우디아라비아 UCCC그룹과 주택 건설사업에 자체 개발한 친환경 환기시스템을 공급하기로 본계약을 체결하고 지난주 첫 주문물량을 선적했다고 27일 발표했다.

 

이에따라 셀파는 세계 최대의 고급주택 시장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중국시장 진출에 이어 최근 중동지역에 고급아파트와 호화 별장 건설붐을 주도하고 있는 사우디아라비아 시장에도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

 

셀파CNC는 최근 사우디아라비아와 중동지역에 고급주택 건설열풍이 몰아치고 있는 점을 감안할 때 내년엔 3백만 달러, 2014년엔 5백만 달러 이상의 매출을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UCCC그룹은 사우디아라비아 대표 설비업체로 셀파의 최첨단 친환경 환기시스템을 도입해 오염된 실내공기를 신선한 외부공기로 교체하면서 건물의 냉난방 에너지를 획기적으로 절감해 사우디 고급주택 시장을 석권할 방침이다.

 

사 우디아라비아를 포함한 중동지역은 국토 전지역이 뜨거운 모래바람이 거칠게 부는데다 미세분진도 매우 심해, 하루종일 에어컨을 켜 놓고 지내는게 대부분이다. 하루 16차례 창문을 활짝 열어 환기를 시켜야 하지만 미세먼지 때문에 잠시도 열어놓기 어려워 실내 공기 오염도가 매우 심각한 수준이다.

 

셀 파CNC는 UCCC그룹을 통해 사우디는 물론 중동지역 고급별장과 고급아파트 건설현장에 자체 개발한 로터리형 친환경 열교환 환기시스템 ‘에어클-R’ 모델을 집중 공급하고, 2014년부터는 대형 건물과 관공서, 학교, 민간 신축건물, 소규모 건축물, 일반주택, 이동주택 등으로도 시장을 적극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셀 파가 UCCC에 공급키로 한 에어클-R 제품은 자체 개발한 로터리형 열회수 기술 ‘클레오HEC’와 열교환 특허기술을 적용한데다 깔끔한 인테리어형으로 디자인해 대규모 리모델링 공사를 하지 않고도 건물 내부에 바로 설치할 수 있는게 특징이다.

 

클 레오HEC는 오염된 실내 공기를 신선한 외부공기로 교체하면서 실내의 에너지를 그대로 유지할 수 있는 첨단 기술로, 실내 열에너지를 세계 최고 수준인 90% 이상 재활용할 수 있어 새로 실내공기를 덥히거나 온도를 낮출 필요가 없는 획기적인 에너지 절감 환경기술이다.

 

셀파는 2마이크로 크기의 미세먼지까지 포집할 수 있는 7단계 에너지필터를 탑재했고, 까다로운 유럽수출규격 CE인증도 취득해 사우디아라비아와 중동시장 석권을 위한 준비를 모두 끝마친 상태다.

 

김 희식 셀파CNC 대표는 “사우디 진출은 올해초부터 추진해 온 프로젝트로, 벌써부터 중동지역 건설업계에선 셀파 환기시스템이 고급아파트와 호화별장 시장 주도권을 잡기 위한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면서 “기술력과 품질, 시공 편의성을 고루 갖춘 제품을 앞세워 세계 최고의 글로벌 환경기술기업으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셀 파CNC는 지난 2006년 설립된 환경기술 전문기업으로 자체 기술력으로 개발한 10여종의 친환경 제품을 앞세워 국내 환기시스템시장을 주도하고 있으며 공기정화기, 진드기 진공청소기 등의 환경기술 제품을 생산중이다. 벤처, 이노비즈 인증을 받았고, 현재 10여건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는 등 환경기술 분야의 강소기업으로 인정받고 있다.

 

강광일 기자(sisatime@hanmail.net)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종합지 -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