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양산 남물금 하이패스IC 설치사업 국토교통부 최종 승인

양산 남물금 하이패스IC 설치사업 국토교통부 최종 승인

국토부, 도로연결허가 발급2020년 착공 전망  

서형수 의원, “국토부 허가로 남물금 하이패스 나들목 설치 박차

      

[시사타임즈 = 이미경 기자] 출퇴근시간대를 비롯해 극심한 교통정체로 몸살을 앓고 있는 남물금IC에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서형수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남 양산을, 국토교통위원회)이 적극 추진해 온 남물금 하이패스IC 설치사업’(이하 남물금IC사업이라고 함)28일 국토교통부에서 최종 승인됐다.

    

 

국토부가 이날 하이패스 나들목 설치에 필요한 도로연결허가를 발급하면서 남물금IC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전망이다.

 

▲사진제공 = 서형수 의원실. ⒞시사타임즈

 

남물금IC사업은 출퇴근 시간대 남물금IC에 발생하는 심각한 교통체증 해소를 위해 서 의원이 양산시·한국도로공사에 건의해 추진된 것으로 물금신도시 주 진입로(메기로)와 중앙고속도로지선[양산JC(경남 양산) 김해JC(경남 김해)]을 도로를 연결해 길이 1.2km(양방향 2개소), 너비 7~12m 규모의 나들목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양산시는 20193월 국토부에 도로연결허가를 신청했으나 남물금ICJC(분기점) 간격 등 검토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서 의원이 국토부에 심각한 교통체증 상황을 강조하고, 한국도로공사에 유도선 설치 등 보완을 촉구해 도로연결허가가 이뤄지게 됐다.

 

국토부의 도로연결허가에 따라 조속한 시일 내 양산시와 한국도로공사의 업무협약을 거치게 되면 내년께 착공에 들어가 2022년 완공될 예정이다.

    

▲사진제공 = 서형수 의원실. ⒞시사타임즈

 

남물금 하이패스IC가 설치되면 양산시 물금, 동면, 석산 지역민들의 남물금IC 주변 교통체증으로 인한 불편이 크게 해소되고 부산도시철도 증산역 등 연계교통망 이용도 편리해져 주민들의 교통편의가 크게 증진될 전망이다.

 

서 의원은 국토부의 도로연결허가 발급으로 남물금IC사업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고 평가하고 출퇴근시간대 남물금IC 주변의 심각한 교통체증 해소를 위해 조속히 사업추진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이미경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