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인터폴, 3월7일 세계 순직경찰의 날 지정

인터폴, 3월7일 세계 순직경찰의 날 지정

김종양 총재, 희생정신 본받아 보다 더 안전한 세상 만들자

 


[시사타임즈 = 박속심 기자] 인터폴(총재 김종양)은 매년 37일을 전 세계 순직경찰 기념의 날로 지정하고 기억하기로 했다.

 

경찰청에 따르면 37일 오전 프랑스 리옹 소재 인터폴 사무총국에서 총재가 중심이 되어 모든 집행위원들과 사무총국 주요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1회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와 관련하여 김종양 총재는 인터폴 본관 입구에 마련된 순직경찰 기념비에 직접 헌화하는 등 기념식을 주도했다.

 

이 자리에서 김종양 총재는 인터폴이 직접 순직경찰을 위한 기념일을 지정한 것은 경찰관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본받기 위한 것으로 앞으로도 이러한 전통은 세계 각국에서 헌신하고 있는 모든 경찰관들이 인터폴을 통해 굳건히 협력해 보다 더 안전한 세상 (for a Safer World)’을 만드는 데 더욱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터폴은 194개 회원국을 보유한 세계 최대 국제 경찰 협력기구로서 김종양 총재는 지난해 1121일 한국인 최초로 인터폴 수장으로 선출돼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박속심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