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취약계층 디지털 정보화 수준 65%···전년비 6.5%p↑

취약계층 디지털 정보화 수준 65%···전년비 6.5%p↑

과기정통부, 2017년 디지털정보 격차 실태조사 결과 발표



[시사타임즈 = 김혜경 기자] 일반국민 대비 정보취약계층의 디지털정보화 수준은 65.1%로 지난해(58.6%)보다 6.5%p 향상됐다.

 

 

▲사진제공=과학기술정보통신부. ⒞시사타임즈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20일 발표한 장애인·장노년층·농어민·저소득층의 디지털정보화 수준에 관한 ‘2017 디지털정보격차 실태조사결과를 발표했다. 그 결과에 따르면 취약계층의 디지털 접근은 91%, 역량은 51.9%, 활용은 65.3% 수준이며 매년 향상되고 있는 추세를 보였다.

 

또한 취약계층별 디지털정보화 수준은 일반국민 대비 저소득층이 81.4% 장애인이 70% 농어민이 64.8% 장노년층이 58.3%로 나타났다.

 

과기정통부 송정수 정보보호정책관은 정보 취약계층에 대한 정보격차해소 지원 노력으로 디지털 정보화 수준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는 것은 바람직한 현상이라면서 다만 아직도 취약계층의 정보화 수준이 일반국민과 차이가 있는 만큼 정보격차 해소를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김혜경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