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해사안전 전문가가 한자리에…‘제3회 국제해양안전 컨퍼런스’ 개최

해사안전 전문가가 한자리에…‘제3회 국제해양안전 컨퍼런스’ 개최

 

 

[시사타임즈 = 탁경선 기자] 부산시는 해양수산부와 공동으로 6월14, 15일 양일간 벡스코 컨벤션 홀에서 ‘제3회 국제 해양안전 컨퍼런스‘(International Maritime Safety Conference 2017)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제 해양안전 컨퍼런스는 2015년 시작하여 해양사고 예방대책을 발굴하고 해양안전에 대한 범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개최되는 해양안전 전문 컨퍼런스이다. 올해는 ‘해양안전 산업혁명 비전’이라는 주제를 통해 해양안전 정책과 미래 해양안전 기술 및 비즈니스 기반을 구축하여 해양경제 활성화 기여를 목적으로 개최된다.

 

국제 해양안전 컨퍼런스는 국내외 해양안전 각 분야별 저명한 해사안전 전문가 20여명의 연사를 초청하여 1일차에는 해사안전동향, 해양사고와 해상보험, 해양인적사고 예방세미나로 구성되며 2일차에는 선박해양플랜트 해체와 재활용, 빅테이터와 자율운항 선박, LNG 연료운항선박, e-Nav 등 미래의 해양안전 산업을 미리 엿볼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각 세션별 종합토론 자리가 마련되어 있어 다양한 정보를 공유하고 논의할 수 있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특히 조선·해양 분야의 3대 노벨상으로 불리는 영국왕립공학회, 영국왕립조선학회, 미국조선해양공학회 메달을 수상한 스트래스클라이드대학교 드라코스 바셀로스(Dracos Vassalos) 교수가 ‘해양안전 산업의 혁명’이라는 주제로 1일차 기조강연자로 발표하고, 미국 해양경비대 존 W 모거(John W. Mauger)지휘관이 뒤이어 ‘미국과 국제 해양안전 : 역사의 교훈’을 주제로 발표한다.

 

국제 해양안전 컨퍼런스와 연계하여 해양사고의 대부분이 인적과실에 의해 발생하고 있는 시점에서 인적요인에 대한 체계적인 접근을 통해 인적과실에 의한 해양사고를 예방하고 인간 중심의 안전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제2회 해양 인적사고 예방 세미나’가 해양수산부 주최로 개최된다.

 

올해 3회째를 맞는 국제 해양안전 컨퍼런스는 날로 증대되고 있는 국민의 해양안전에 대한 요구에 부응하고, 해양사고 예방과 최신 해양안전 기술 공유를 위하여 국내외 해사안전 유관기관 대표와 석학을 초청하여 개최한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종합지 -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탁경선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