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고창군,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2억5천만원 확보

고창군,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2억5천만원 확보

배수로 정비 등 재해위험 예방…주민 숙원 해소

 

 

[시사타임즈 전북 고창 = 하병규 기자] 고창군(군수 박우정)이 국민안전처로부터 아산면 소재지 상습침수지역 정비(우수암거) 관련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2억50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아산면 대아초 앞 도로 자료사진 (사진제공 = 고창군청). ⒞시사타임즈

 

 

 

사업대상지인 아산면 대아초 앞 도로는 시간당 강우량 20mm이상만 되어도 상습적으로 침수되어 왔던 곳으로 등·하교하는 학생과 인근 주민의 교통사고 위험이 커 박우정 군수는 이와 관련한 예산 확보에 힘써왔다.

 

이번에 특별교부세가 확보됨에 따라 아산면 소재지 상습 침수지역에 대한 체계적인 배수로 정비를 통해 재해위험을 원천적으로 예방하는 등 지역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 해결될 것으로 보인다.

 

박우정 고창군수는 “아산면 소재지 상습침수지역 정비와 관련하여 특별교부세 확보를 위해 관계부처를 수차례 방문하여 사업의 당위성을 설명하고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인 결과 특별교부세 확보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이번 사업으로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재난·재해로 부터 사전에 예방할 수 있게 되어 그 의미가 크고 앞으로도 주민들의 피부에 와 닿고 꼭 필요한 재난안전 사업을 적극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종합지 -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하병규 기자 abungok@naver.com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