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인권·복지

가수 로꼬, 대한적십자 통해 취약계층 아동 100명에게 ‘수제 버거 세트’ 선물

가수 로꼬, 대한적십자 통해 취약계층 아동 100명에게 ‘수제 버거 세트’ 선물

[시사타임즈 = 양동현 기자] 가수 로꼬(AOMG 소속)가 대한적십자사(회장 신희영, 이하 적십자)를 통해 취약계층 아동 100명에게 수제 버거 세트를 선물했다.

▲가수 로꼬가 26일 더페이머스버거 신사점 앞에서 취약계층 아동 100명에게 선물할 수제 버거 도시락 모형과 응원메시지, 자필사인이 적힌 폼보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대한적십자사) (c)시사타임즈

대한적십자사는 “가수 로꼬는 26일 자신이 운영하는 음식점인 더페이머스버거(강남구 신사동 소재)에서 취약계층 아동에게 전달할 수제 버거 도시락 100세트를 제작했다”면서 “도시락은 더페이머스버거의 대표 메뉴인 ‘페이머스버거’와 감자튀김, 코울슬로(양배추샐러드) 등 다양한 사이드 메뉴로 구성되었으며, 이날 행사를 위해 특별히 제작된 스티커를 케이스에 부착하여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고 밝혔다.

 

로꼬가 만든 도시락은 적십자 봉사원들을 통해 강남, 서초구 지역 그룹홈(아동·청소년 공동생활가정) 3개소와 적십자 결연세대 30세대의 아동 100명에게 전달되어,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동들에게 맛있고 특별한 한 끼의 선물이 됐다.

 

로꼬는 “더페이머스버거 직원들과 따뜻한 나눔을 함께 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정성이 듬뿍 담긴 도시락을 먹고 아이들이 잠시나마 행복을 느끼고 또 꿈과 희망을 잃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근래 막을 내린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인 ‘고등래퍼4’ 등 다양한 방송활동과 트렌디하고 감성적인 음악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는 로꼬는 2018년 5월 25일부터 현재까지 대한적십자사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다. 제빵봉사활동 등 다양한 나눔캠페인 활동에 참여했며, 특히 지난 2020년 10월에는 자신이 군 복무 동안 모은 월급 1,000만 원을 적십자에 기부해 큰 귀감이 됐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양동현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