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서울시-스타벅스, 길거리 ‘1회용 컵 전용수거함’ 시범설치

서울시-스타벅스, 길거리 ‘1회용 컵 전용수거함’ 시범설치



[시사타임즈 = 박수연 기자] 서울시가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환경부,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길거리에서 발생하는 1회용 컵 회수율을 높이기 위한 '1회용 컵 전용수거함'을 시범 설치한다.

 

서울시는 16일 오전 10시 종로타워 광장(스타벅스 더종로R)에서 ‘1회용 컵 전용수거함 설치 시범사업기념행사를 연다고 밝혔다.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 92022년까지 1회용 플라스틱 사용량 50% 감축, 재활용률 70% 달성 목표를 골자로 한 1회용 플라스틱 없는 서울 종합계획을 발표한 가운데 이번 시범 사업을 통해 1회용 컵을 회수하기 쉬워지고 선별도 수월해져 재활용률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시는 자치구의 신청을 받아 종로구, 용산구, 도봉구, 동작구 총 4개 구에 있는 관광객 밀집지역 이태원, 대학가 주변, 광화문 등 유동인구가 많은 17개소에 올 연말까지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스타벅스가 전용수거함 제작 및 최초 설치, 보수 한다. 서울시는 자치구를 통해 1회용 컵을 수거하고 전용수거함을 관리한다. 환경부는 ‘1회용 컵 없는 길거리 만들기를 홍보하고 정책적으로 지원한다. 자원순환사회연대는 1회용 컵 전용수거함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소비자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 유지·관리 모니터링을 담당한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스타벅스가 테이크아웃 시 제공하는 일반매장용, 리저브 매장용 1회용 컵 모양과 똑같은 전용수거함이 설치된다.

 

행사장을 찾는 시민들이 이날 환경보호 서약에 동참하고 SNS 다회용 컵 사용 장면을 인증하면 스타벅스가 다회용 컵 1,000개와 친환경 커피찌꺼기로 제작한 꽃화분 키트 1,000개를 오후 1시까지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황보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환경보호와 자원낭비를 막기 위해 1회용 컵 대신 다회용 컵과 텀블러를 적극 사용하길 바란다불가피하게 1회용 컵을 사용할 경우엔 분리배출을 철저히 해 자원으로 재활용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실천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박수연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