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사회일반

KMI, KT와 차세대 검진시스템 구축 관련 업무협약 체결

KMI, KT와 차세대 검진시스템 구축 관련 업무협약 체결

ICT 기반 건강검진 및 헬스케어 서비스 사업 협력키로

 

 

[시사타임즈 = 이종현 기자] KMI한국의학연구소(이하 KMI, 이사장 김순이)는 KT(회장 황창규)와 함께 ICT 기반의 차세대 건강검진과 헬스케어 서비스 사업 협력에 나선다고 밝혔다.

 

▲KMI한국의학연구소와 KT 차세대 검진시스템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지난달 30일 체결했다. KMI한국의학연구소 최만규 전무 (왼쪽) KT 이미향 상무(오른쪽) (사진제공 = KMI한국의학연구소) (c)시사타임즈

 

KMI는 서울, 수원, 대구, 부산, 광주 등 전국 7개 지역에 검진센터를 보유한 국내 1위 종합건강검진기관이며, KT는 업계를 선도하는 국민 IT 기업이다.

 

 

양사는 KT의 ICT 역량과 KMI의 국내 최고 수준의 검진 노하우를 융합해 ▲지능형 검진예약 ▲스마트 검진 ▲맞춤형 사후관리 서비스 등 차세대 건강검진 플랫폼을 개발해 나간다.

 

 

향후 AI 기반 건강검진 예약·결과를 확인할 수 있고, 효율적인 건강검진 동선 설계를 통해 건강검진 시 대기 인원을 최소화할 수 있을 전망이다.

 

 

앞서 양사는 본격적인 협력에 앞서 지난달 30일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KT Biz Incubation Center 이미향 상무, 성원제 상무, KMI 검진사업전략부문장 최만규 전무이사, 최국보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KT Biz Incubation Center 이미향 상무는 “KT는 KMI 업무 협약을 통해, 차세대 건강검진 및 헬스케어 서비스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기회에 뜻깊게 생각하며, 고객에게 좀 더 다가가는 지능형 검진서비스 및 맞춤형 사후관리서비스까지 다양한 시너지 창출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KMI 검진사업전략부문 최만규 전무는 “이번 업무 협약을 계기로 양사가 서로 윈윈하고 긍정적 시너지를 발휘해, 국민건강 증진과 차세대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에 기여하는 좋은 사업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KMI 김순이 이사장은 “고객이 보다 편안하게 건강검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차세대 검진전산시스템 구축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면서 “KMI의 종합건강검진 34년 노하우와 국민 IT기업 KT가 가진 최고의 혁신적 IT역량이 발전적으로 융합돼 국민건강증진을 위한 선도적 건강검진 서비스를 싹 틔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맑은 사회와 밝은 미래를 창조하는 시사타임즈>

<저작권자(c)시사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시사타임즈 홈페이지 = www.timesisa.com>

 

  



이종현 기자 sisatime@hanmail.net

728x90